친구할까요?
사랑과 이별
사랑과 전쟁
결혼을 앞두고
실시간토크
시시콜콜수다
희노애락
연예가 수다
싱글 모여라
솔로탈출
남편.남자친구
직장생활 필살기
시댁.친정 이야기
10대의 고민
20대의 발언
30대의 나눔
40대의 공감
50/60대 청춘
뉴스/이슈
계획임신
임신과 피임
불임/유산 이겨내요
태몽 톡
태교에서 출산
산후관리
영아키우기
유아키우기
모유/분유
유아식
놀이와 교육
육아상식
아이건강
백일/돌잔치 자료실
육아 갤러리
아이와 나들이
육아 업체정보
육아가이드
웨딩정보
스킨케어/메이크업
다이어트
상견례
예식장
드레스/예복
스튜디오
헤어/메이크업/뷰티
신혼여행
한복
침구
예물/예단
폐백/이바지
부케/꽃장식
청첩장
가전가구
웨딩이슈
웨딩/신혼 스토리
신혼집 꾸미기
웨딩 업체정보
인테리어
살림노하우
생활정보 재테크
영화/공연/책/이벤트
건강생활정보
다이어트/운동
연예인 다이어트
여행/휴식
건강한 뉴스
건강 마니아
건강 음식/식품
건강 생활상식
다이어트
몸짱 운동법

결혼을 앞두고

Home > 여성 > 러브 > 결혼을 앞두고
결혼을 앞두고
남자 애무하는 방법좀...조회 34805  
7년사귄 남친조회 21024  
우리집 안방 창문 앞...조회 19999  
결혼을 해야하나 말아...조회 17894  
결혼하신분들께 여쭈고...조회 14757  
상견례 후 뜻밖의 선...조회 13781  
예랑이 키가 너무 작...조회 13241  
급有)신혼집 마련...조회 12810  
예단 고민조회 12060  
결혼을 앞두고..조회 11258  

이전글 다음글 목록 

우리집 안방 창문 앞에 빨래 너는 옆집..

글쓴이: 어린늑대  |  날짜: 2009-09-07 조회: 19999
http://woman.daemon-tools.kr//view.php?category=TEgMMlo=&num=ExxNdxU=&stype=&search=   복사

결혼식 한달 앞둔 예비 신부입니다...

신혼집을 미리 구해서 같이 산지는 두달 정도 됐는데...

이사 온후로 조용한 날이 없는것 같습니다..

지 랄 같은 집쥔이랑 몇번 싸우고...이젠 옆집과도 사이가 않좋네요...

1층 구석 연립집이라 사생활이 노출도 없을것 같고 신랑 출퇴근 편한 곳이여서 선택 했는데...

출퇴근은 편하지만 사생활 노출이 너무 잘 됩니다...것두 밖에 있는 옆집에게요...

옆집엔 40대후반에서 50대초반으로 보이는 부부와 23살 딸과 20살 아들이 사는데...

예전에 아저씨가 하던 사업이 망해서 아저씨는 노가다 일을...아줌마는 호프집을 한다더군요...

딸은 따로 나가 사는지 잘 안 보이고...아들은 가끔 보이는데...문제는 여기서 부터입니다...

저희 집 앞 구석 모퉁이에 오래 된 죽은 나무가 하나 있는데...

그 나무와 2층 올라 가는 계단 기둥에 빨래줄을 걸어 옆집에서 빨래를 넙니다...

안방 창문을 열어 침대 위에 앉아 손 뻗으면 손이 닿을 정도로 가깝죠...

양가 어른들은 우리 집앞이니 권리는 우리에게 있다며 빨래줄 끊어 버리라 하시는데...

어차피 우린 내년엔 이사 갈 생각이라 그냥 냅뒀더랬죠...

장마가 시작 되기 전이였죠...창문 열어 놓고 잠을 자는데...새벽에 인기척이나서 깨 보니...

옆집 아저씨가 창문 앞에서 빨래를 널고 가는 겁니다..

당시 창문엔 커튼도 없어서 어찌나 놀랬는지...결혼식 여유 있다고 천천히 해달랬는데...

서둘러 달아 달라고 커튼집에 재촉해서 서둘러서 달았죠...

커튼을 달아도 얇은거라 혹여나 하는 맘에 아무리 더워도 창문 닫아 놓고 잠을 잡니다;;;

그 후 옆집 아저씨도 놀랐는지 아침에 빨래 창문 앞에 널러 나오는 일은 없더군요...

낮에 빨래를 널어도 창문 앞에까진 안 널더라구요..바람에 날려서 창문까지 오긴 하지만요...

그래서 저흰 창문 앞에 빨래를 널어도 아무말 안하고 넘겼습니다...

며칠전 신랑 출근 시켜 놓고 잠도 안오고 침대 위에서 웨딩앨범 사진을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는데..옆집 아들이 창문 앞으로 스윽 오더니 또 빨래를 한참 널고 가는 겁니다...

신랑과 둘만 살고 집안에서의 제 옷차림은 속옷만 입고 있는건 아니지만 아주 편한 복장이죠...

커튼이 있긴 했지만 두꺼운건 걷혀진 상태고 얇은것만 쳐져 있는데다 방에 불이 켜져 있어서

안이 다 들여다 보이는 상태였죠..

놀라서 방 안쪽에 가서 있다가 옆집 아들이 가고 나서 침대 앉아 창문을 닫고 하루 종일

있었더랬죠...

그날 저녁 전 학원에 가 있고..신랑 퇴근해서 돌아 오는 길에 옆집 아저씨를 만났었나봐요...

그래서 창문 앞에 빨래 너는거 얘기 했더니 전에 살던 사람들은 아무말 안했는데

우린 왜 그러냐고 하더랍니다..

빨래를 집밖에 널지 말라는게 아니라 창문 앞엔 좀 자제 해달라는건데...

아주 저희를 빡빡하게 사는 사람처럼 말하더랍니다..

그래서 신랑이 그럼 입장을 바꿔 놓고 생각 해보라고...

우리가 빨래 널 때가 마땅치 않아서 그 집 안방 창문 앞에다 널면 어떨거 같냐구 했더니

아저씬 아무말 않더라고 했답니다...와이프랑 상의를 하겠다고 하고 끝을 냈다고 합니다...

그날 밤 제가 잠이 안와서 새벽 3시까지 안자고 있었는데...

잘려고 누웠을때 옆집 아줌마 소리를 고래고래 지릅니다...

빨래 널때가 없는데 그럼 어디다 널어 놓냐구요...

그 새벽에 남들 다 자는 시간에 우리 들으라고 소리 지르는 아줌마..

참 없어 보였습니다...

저 이집에 두달 살면서 아줌마나 딸이 빨래 널고 걷는거 한번도 못봤습니다...

한번씩 아줌마가 할때도 있겠지요...

그치만 제가 볼때마다 꼭 아저씨 아님 아들이 빨래 널고 걷어요...

그럼 더욱 조심해 주는게 저희에 대한 배려 아닌가요??

오늘 아침 일찍 옆집 아줌마가 저희 집 문을 두들기더라구요...아무래도 빨래 너는 문제겠지요..

제 옷차림이 너무 편한 복장이라 신랑이 나갔는데...가고 없더랍니다...

저희가 너무 냉정하게 사는걸까요...내년엔 이사 갈 생각이라 최대한 주위 집들과 안 부딪히며

살려고 하는데...몇년 살지 않더라도 걍 끊어 버릴거 그랬나봐요...

빨리 내년 가을이 왔음 좋겠네요 ㅡ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총 게시글 4,235
No.제목글쓴이작성일조회
4235애무방법귀차니줌15-01-191235
4234님이 원하는 대로..수수께낑14-12-02489
4233헤어져도 되는거 맞나요말괄랑이14-05-27227
4232친한언니가 제 남친을 맘에 안들어해요 햇살14-05-27137
4231말을 너무 밉상으로 하는 친구 클로버14-05-2715
4230성형한 얼굴 때문에하얀건담14-05-2745
4229결혼후 부모님이 아파트를 물려주신다는데요 레이첼14-05-2724
4228어떻게 불평불만인 여자한테 왜 장가가냐?? 물망초14-05-2720
4227결혼은 장난이 아닙니다. 상큼걸14-05-2742
4226아직 안늦었습니다 베일14-05-2725
4225한국생활 6년슬픈세월14-05-27114
4224성급했습니다. 애니랜드14-05-27120
4223연애2년차 너무 외로워요 편지14-05-27269
4222무조건 말리고 싶어요백설공주14-05-2778
4221무조건 말리고 싶어요윈디14-05-2728

검색

 혼자가 싫어
 좋은 친구 해여
 힘들고 지치더라도....
 힘내세요~
 태국 맛사지는 맛사지...
 산행친구 (40여친)
 애무방법
 간단하게 집에서 돈벌...
 님이 원하는 대로..
 포라님에게 남깁니다.
무료문자
10대성폭행논란 충격경악 동거녀...
'남격 꿀포츠' 김성록, 200...
ex-된장녀 인간되어 가다
동물병원 갔다온지 2시간만에 발...

뿌릴수록 살아나는 바디라인 '바디 코르셋 선 스프레이'뿌릴수록 살아...
뿌릴수록 바디라인이 살아난다. 리얼 내추럴 코스메틱 ...
30 days 워터프루프 마스카라 #1130 days...
수많은 마스카라 중 어떤 것을 사야하나, 어떤 것이 ...
103kg에서 51kg으로.. 권미진 다이어트 화제103kg에서...
개그우먼 권미진이 다이어트 성공 전도사로 바쁘게 생활...
휴가철 앞두고 메르스 주의보..機內 안전할까휴가철 앞두고...
외국여행이 잦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치사율이 30%...
하루동안 열지 않기